LG전자, 보급형 스마트폰

▣핸드폰/통신기기 2015.04.02 07:19 Posted by IT곰탱이 곰탱이it

LG전자, 보급형 스마트폰 4종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

- 4월부터 본격적으로 중남미, 유럽, 아시아, 북미 등 순차 출시 

- 프리미엄급 기능과 지역 특화 옵션 두루 탑재 

- 정예화된 보급형 라인업의 매출 확대로 ‘의미있는’ 글로벌 Top3 달성

LG전자()가 MWC 2015에서 공개한 보급형 스마트폰 4종 ‘마그나(Magna), 스피릿(Spirit), 레온(Leon), 조이(Joy)’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4월부터 본격적으로 중남미, 유럽, 아시아, 북미 등에 차례로 출시할 예정이다. 


보급형 스마트폰 4종은 프리미엄급 제품에서만 적용됐던 다양한 기능을 탑재했다. LG전자는 ‘마그나’, ‘스피릿’의 디스플레이에 3,000R의 부드러운 곡률을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고, ‘인셀터치(In-cell Touch)’를 적용해 터치감을 높였다. 특히, ‘마그나’에는 프리미엄급 제품에도 잘 적용하지 않는 5백만화소 전면카메라와 2,540mAh 대용량 배터리를 장착시켰다. 


LG전자는 이외에도 다양한 지역 특화 옵션을 보급형 스마트폰 4종에 두루 탑재했다. 지역 특화 옵션은 △DMB TV의 인기가 높은 지역 소비자를 위한 ‘Digital TV’기능 △2개의 번호를 1개의 스마트폰에서 사용할 수 있는 ‘듀얼심(Dual-Sim)’기능 △같은 디자인이지만 요금제에 따라 선택 가능한 ‘3G·4G’ 버전 △다양한 색상을 원하는 지역 소비자를 위한 ‘티탄, 화이트, 골드, 블루’ 색상 등 이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