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형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

▣자동차/자동차관련 2017.11.06 19:55 Posted by IT곰탱이 곰탱이it

2018년형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를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현대차 브랜드로는 최초로 2018년형 그랜저와 그랜저 하이브리드에 적용되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는 고속도로 주행 시 △차간거리 제어는 물론, △차선유지 △정지 후 재출발 △속도제한 구간별 속도 자동 조절 등의 기능이 포함된 첨단 주행보조 기술로 이제까지 제네시스 브랜드에만 적용됐던 최고급 사양이다. 

이와 함께 제네시스 G70에 탑재된 카카오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i(아이)’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을 현대차 브랜드 최초로 적용해 내비게이션 이용 시 검색의 편의성과 정확성을 대폭 향상시켰다. 

현대차는 지능형 안전기술인 ‘현대 스마트 센스’ 패키지(선택사양)에 처음으로 고속도로 주행 보조를 포함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크게 높였으며, 주행 중 후방 상황을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확인할 수 있는 ‘주행 중 후방영상 디스플레이(DRM)’를 기본 모델부터 적용했다. (※기존 모델은 가솔린 2.4 / 디젤 2.2 프리미엄 스페셜부터 어라운드 뷰 모니터 선택 시만 적용 가능) 


또한 블루링크를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하는 동시에 무상 이용 기간을 기존 2년에서 5년으로 크게 확대해 최근 수요가 늘고 있는 IT 사양에 대한 고객의 요구에 적극 대응했으며, 필요 시 실내 공기를 정화할 수 있는 공기 청정 모드 역시 전 모델에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블루링크, 공기 청정 모두 자가용 기준) 

뿐만 아니라 기존 그랜저 고객들에 대한 반응 분석과 판매 현장에서 들리는 고객들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해 하이패스 시스템, 썬바이저(햇빛 가리개) 및 트렁크 번호판 LED 램프를 기본 적용하고 플로팅 타입의 내비게이션에 부착된 아날로그 시계의 디자인을 개선해 고급감을 더욱 높였다. (※하이패스 시스템, LED 램프는 자가용 기준) 

더불어 후석에는 모바일 기기의 활용도가 높은 점을 고려해 핸드폰 거치 트레이 및 수납함, USB 충전/연결 단자가 포함된 고급형 암레스트를 주력 모델인 가솔린 2.4 프리미엄부터 적용했다. 

하이브리드 모델에는 고속도로에서 크루즈 컨트롤 작동 시 속도제한 구간에 맞춰 자동으로 감속하는 기능을 추가한 내비게이션 기반 크루즈 컨트롤 기능을 더해 주행 편의성과 안전성을 높였다. 

이 외에도 주행 중 정숙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뒷도어 이중접합 차음 유리를 기존 최상위 모델(가솔린 3.3 셀러브리티)에서 가솔린 3.0 모델(익스클루시브 스페셜)까지 확대 적용하고 프라임 나파가죽 시트에 브라운 투톤 칼라를 추가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18년형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의 판매 가격은 각종 고객 선호 사양을 기본 적용하고 탑승자의 편의성을 개선하는 등 상품성 강화에도 불구하고 인상폭을 최소화했다. 

2018년형 그랜저 △2.4 가솔린 모델은 3,105~3,400만원 △2.2 디젤 모델은 3,405~3,700만원 △3.0 가솔린 모델은 3,595~3,900만원 △3.3 가솔린 모델은 4,330만원(셀러브리티 단일 트림)이며, △하이브리드 모델은 3,580~3,995만원(세제 혜택 후)이다. 

시대가 갈망해 온 진정한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 신형’그랜저’가 돌아왔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3일(목) 서울 중구에 위치한 반얀트리 호텔 크리스탈 볼룸에서 양승석 현대차 사장 등 회사 관계자와 기자단, 애널리스트 등 약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차발표회를 갖고 신형’그랜저’를 공식 출시했다.

신형’그랜저’는 현대차가 2005년 5월 그랜저(TG) 출시 이후 6년여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고품격 준대형 세단으로, 지난 1986년 1세대 그랜저가 첫 선을 보인 이래 2010년까지 내수 98만여대, 수출 27만여대 등 총 125만여대가 판매된 대한민국 대표 준대형 세단이다. 특히 기존 차명인 ‘그랜저’를 그대로 유지함으로써 출시 후 25년 동안 이어져 온 ‘그랜저’만의 브랜드 정통성을 계승했다.

2007년부터 프로젝트명 ‘HG’로 본격적인 연구 개발에 착수, 약 3년 6개월의 기간 동안 총 4,500여억원을 투입해 완성된 신형’그랜저’는 웅장하면서도 세련미가 돋보이는 고급스러운 디자인, 획기적으로 향상된 성능과 연비, 최첨단 편의사양으로 무장한 새로운 모습의 고품격 준대형 세단이다.

양승석 현대차 사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오늘 새롭게 선보이는 신형’그랜저’는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과 철저한 품질관리를 통해 탄생한 명실상부한 이 시대를 대표하는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이라면서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GDI 엔진 적용, 샤시 통합 제어 시스템과 9 에어백 시스템 등 첨단 안전 사양 기본 채택,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과 주차 조향 보조 시스템 등 첨단 신기술 탑재 등 성능, 연비에서부터 주행 안전성에 이르기까지 최고의 사양으로 재탄생한 신형’그랜저’는 많은 고객들에게 품격 높은 자부심을 선사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자신감을 피력했다.

신형’그랜저’의 디자인은 ‘웅장한, 당당한, 위엄있는’을 뜻하는 ‘그랜드(Grand)’와 ‘미끄러지듯 움직이다. 활공하다’의 ‘글라이드(Glide)’가 합쳐진 ‘그랜드 글라이드(Grand Glide)’ 컨셉트를 바탕으로 ‘웅장한 비행체가 활공(滑空)’하는 듯한 유려한 이미지를 담아내고자 했다. 이를 바탕으로 신형’그랜저’는 매끈하게 이어지는 역동적인 캐릭터 라인과 풍부한 볼륨감의 조화, 고급스러우면서도 당당한 이미지 구현을 통해 ‘웅장하면서도 진보적인 스타일’로 완성됐다. 실내공간 또한 외장 디자인과 연속성을 부여해 활강하는 날개의 이미지를 구현하면서 위엄과 품격, 감성적 인터페이스가 돋보일 수 있도록 디자인 됐다.

신형’그랜저’는 전장 4,910mm, 전폭 1,860mm, 전고 1,470mm로 스포티함과 고급스러움이 부각된 외형을 실현했으며, 특히 기존 모델보다 65mm 늘어난 2,845mm의 휠베이스로 최고 수준의 실내 공간을 확보하는 동시에 차량에 안정감을 부여했다.

전 모델에 6단 자동변속기를 기본 적용한 신형’그랜저’는 최고 출력 270ps, 최대 토크 31.6kg·m, 연비 11.6km/ℓ로 세계 최고 수준의 동력 성능과 연비를 실현한 람다 II 3.0 GDI 엔진을 장착했으며, 이와 함께 최고 출력 201ps, 최대 토크 25.5kg·m의 동력 성능 및 12.8km/ℓ로 준대형 최초 2등급 연비를 구현한 세타Ⅱ 2.4 GDI 엔진도 적용했다. 특히 신형’그랜저’는 첨단 안전사양을 전 모델 기본 적용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최상의 예방 안전성을 확보하는 한편, 최첨단 안전 기술 및 전방위 차체 안전 설계를 통해 최고 수준의 충돌 안전성도 갖췄다.

차체 자세 제어 장치(VDC), 샤시 통합 제어 시스템(VSM),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TPMS)와, 급제동 경보 시스템(ESS) 등 첨단 안전 시스템을 적용했으며, 제동 성능 효율화를 통해 제동 성능 또한 크게 향상시켰다.또한 국내 준대형 최초로 운전석 무릎 에어백을 포함한 9개의 에어백을 기본 장착해 최고 수준의 탑승자 안전성을 확보했으며, 저탄성 헤드레스트 적용 및 시트백구조 최적화를 통해 후방 추돌 시 목 상해를 최소화하는 ‘후방 충격 저감 시트 시스템’을 운전석 및 조수석에 적용했다.

신형’그랜저’는 세계 최고 수준의 하이테크 신기술을 반영하여 한층 진보된 첨단 편의사양으로 경쟁 차종을 압도하는 월등한 편의성과 기능성, 최적의 드라이빙을 구현해 고객들에게 명성에 걸맞는 최상의 품격을 제공한다.

신형’그랜저’는 국내 최초로 전방 차량과의 차간 거리를 자동으로 조정해줄 뿐 아니라 교통 흐름에 따라 자동 정지, 재출발 기능까지 지원하는 최첨단 주행 편의 시스템인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을 적용했으며, 동급 최초로 공간탐색용 초음파 센서를 이용하여 주차 가능 영역을 탐색한 후 스티어링 휠을 제어하여 운전자의 평행 주차를 도와주는 ‘주차 조향 보조 시스템(SPAS)’도 갖췄다.

또한 기존의 풋파킹이나 핸드레버 대신 간단한 스위치 조작을 통해 파킹 브레이크를 작동시키는 최첨단 시스템인 ‘전자 파킹 브레이크(EPB)’를 적용했으며, 운전자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차량을 원격제어 할 수 있는 서비스인 ‘모젠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도 제공한다. (8인치 프리미엄 와이드 내비게이션 선택 시)

이외에도 신형’그랜저’는 ▲루프 센터 트림을 삭제해 개방감을 극대화시킨 와이드 파노라마 썬루프 ▲최고급 나파(NAPPA) 가죽시트 ▲고급스러운 재질의 스웨이드(트리코트) 내장재 ▲익스텐션 기능을 포함해 기본 12 방향, 최대 14 방향으로 조작 가능한 운전석 전동시트 ▲기존의 획일적인 디자인에서 벗어나 감각적인 스타일로 완성된 버튼 시동 스마트키 등을 적용해 기존 준대형차에서 느낄 수 없던 ‘진정한 감성 품질’을 제공한다.

특히 이번에 출시되는 신형’그랜저’는 9 에어백 시스템,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 버튼 시동 스마트키, 1·2열 열선시트, 운전석·동승석 전동시트, 전·후방 주차보조시스템 등 가격 부담을 최소화하면서도 안전부터 편의까지 각종 첨단·고급 사양을 전 모델에 기본 적용, 고객들의 니즈를 충실히 반영함으로써 준대형 세단의 기준을 새롭게 제시했다.

현대차는 신형’그랜저’의 출시에 맞춰 기존 방식과는 차별화 된 다양한 마케팅을 준비하고 있다. 현대차는 ▲14일부터 서울 롯데백화점 명품관 에비뉴엘 및 부산 신세계 센텀시티 에서 신형’그랜저’프리미엄 쇼케이스를 진행하고, ▲오는 2월 중에는 서울, 부산, 대구, 대전, 광주, 인천 등 6대 광역시에서 브런치와 문화 공연을 즐기면서 신형’그랜저’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그랜저 브런치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고객 감성 마케팅’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유동 인구가 많은 강남역에서 국내 최대 크기의 LED 옥외 광고판을 활용, 신형’그랜저’광고 영상 상영 및 스마트폰, 인터넷을 이용해 트윗팅, 게임, 원격 카메라를 이용한 실시간 영상 중계 등 일반 고객들과의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인터랙티브(Interactive) LED 옥외 광고’를 실시하고, ▲국내 최초로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된 신형’그랜저’브랜드 사이트 개설 ▲신형’그랜저’의 최첨단 기술을 최신 IT 기술을 통해 선보이는 아이패드/스마트폰 e-카탈로그 제작 등 기존에 볼 수 없던 새로운 차원의 ‘미디어 마케팅’도 전개한다.

이외에도 현대차는 ▲지역 오피니언 리더 초청 신차발표회 ▲파워블로거, 트위터, 페이스북 등을 통한 SNS 바이럴 마케팅 ▲전국 실내 골프장 전시 이벤트 등 다각적인 마케팅 활동으로 신형’그랜저’에 대한 관심과 열기를 고조시킬 계획이다.

현대차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신형’그랜저’만의 차별화된 프리미엄 이미지를 확립시켜 올해 국내 시장에서 8만여대, 해외 시장에서 2만여대의 신형’그랜저’를 판매할 계획이다. 아울러 해외 시장 본격 판매가 이루어지는 2012년에는 국내와 북미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서 연간 12만여대의 신형’그랜저’를 판매할 계획이다.

신형’그랜저’의 판매 가격은 ▲HG 240 럭셔리(LUXURY) 3,112만원 ▲ HG 300 프라임(PRIME) 3,424만원 ▲HG 300 노블(NOBLE) 3,670만원 ▲HG 300 로얄(ROYAL) 3,901만원이다
대한민국 럭셔리 세단의 살아있는 역사 그랜저가 탄생 24주년을 맞아 보다 강화된 상품성과 가격경쟁력으로 고객을 찾아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986년 7월 첫 등장 이래 대한민국 대표 럭셔리 세단으로 자리잡은 그랜저의 탄생 24주년을 기념해,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과 기대에 보답하고자 ‘그랜저 탄생 24주년 기념모델’을 6월15일(화)부터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탄생 24th 럭셔리Ⅰ&Ⅱ 모델’은 기존 주력 2.7 가솔린 모델(2.7 럭셔리, 2.7 럭셔리 스마트팩)의 사양 조정을 통해 일부 고가 모델에만 한정하여 적용됐던 고급편의사양들이 2.7 기본 모델을 제외한 전 모델에 확대 적용됨으로써,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럭셔리 세단 그랜저의 고품격을 누릴 수 있게 됐다.
 
탄생 24th 럭셔리Ⅰ 모델은 기존 2.7 럭셔리 모델에서 일부 사양을 삭제하고 ▲버튼시동 장치&스마트키 ▲슈퍼비전 클러스터 ▲스티어링 휠 전동 틸트&텔레스코픽 등 고객들의 선호도가 높은 고급편의사양을 확대 적용하면서 가격은 낮춰, 가격대비 상품경쟁력을 크게 높였다.
 
탄생 24th 럭셔리Ⅱ 모델 또한, 사양 정리를 통해 기존 2.7 럭셔리 스마트팩 모델에 적용됐던 고객 핵심선호사양들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가격인하 폭은 늘려, 가격경쟁력을 더욱 향상시켰다.
 
또한 기념모델 출시에 맞춰, 기본 모델인 2,7 디럭스 모델에도 17인치 알루미늄 휠을 기본화해 외관을 한층 고급화했으며, 2.7 프리미어 모델에는 버튼시동장치, 슈퍼비전 클러스터, 하이패스 시스템 등 고급 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그랜저는 명실공히 럭셔리 세단의 새로운 역사를 창조하며 국민들에게 꾸준히 사랑 받아 온 대한민국 대표 럭셔리 세단”라며, “이번 그랜저 탄생 24주년 기념모델은 우수한 상품성과 가격경쟁력으로 지금까지 받아온 그 사랑을 고객들에게 아낌없이 보답하고자 마련한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그랜저는 美 컨슈머리포트(Consumer Report)의‘2006년 가장 인상적인 신차 및 최우수 추천 차종’으로 선정되고, 美 제이디파워(J.D. Power & Associates)가 발표한‘2007 상품성 및 디자인 만족도 조사’대형차 부문에서 2년 연속 1위를 차지하는 등 국내뿐만이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그 진가를 인정받으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그랜저 출시 24주년 기념모델의 가격은 ▲디럭스 3,000만원 ▲탄생 24th 럭셔리Ⅰ 모델 3,082만원 ▲탄생 24th 럭셔리Ⅱ 모델 3,276만원 ▲프리미어 3,497만원이다(자동변속기 기준).

현대차, 2009 그랜저 뉴 럭셔리 출시

▣자동차/자동차관련 2009.01.05 15:40 Posted by IT곰탱이 곰탱이it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한민국 성공의 대표 아이콘!

독자개발한 6단 자동변속기 및 실리카 타이어 신규 적용과 엔진 개선... 연비 최고 12% 및 출력 최고 11% 향상
에코드라이빙시스템 등 편의사양 탑재 및 보급형 내비게이션 신규 옵션 적용
가격을 낮춘 3.3 럭셔리 모델 신규 운영으로 고객 선택의 폭 확대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2009년 새해를 맞아 성능과 함께 품격이 한층 높아진 『2009 그랜저 뉴 럭셔리』를 6일부터 시판한다고 밝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 그랜저 뉴 럭셔리』는 ▲6단 자동변속기 적용 및 엔진 개선으로 출력, 연비 등 동력 성능이 한층 향상되고 ▲버튼시동장치, 블루투스 핸즈프리, 에코 드라이빙 시스템 등 신규사양 및 첨단기술이 새롭게 적용되고 ▲3.3 럭셔리 모델이 새롭게 추가된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새롭게 적용되는 6단 자동변속기는 현대·기아차가 독자 개발한 것으로 양산모델로는 『2009 그랜저 뉴 럭셔리』에 최초로 적용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 그랜저 뉴 럭셔리』는 6단 자동변속기의 적용과 함께 엔진 개선으로 출력과 연비의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게 됐다.

쎄타(θ)Ⅱ 엔진이 새롭게 적용된 2.4 모델은 최고출력 179마력, 연비 11.3㎞/ℓ로 각각 15마력, 0.9㎞/ℓ(5단 대비 9% 개선) 향상됐고, 개선된 람다(λ) 엔진이 적용된 3.3 모델은 최고출력 259마력, 연비 10.1㎞/ℓ로 각각 26마력과 1.1㎞/ℓ(5단 대비 12% 개선) 향상됐다. 2.7 모델의 연비도 10.6㎞/ℓ로 0.9㎞/ℓ 향상됐다.

뿐만 아니라, 6단 자동변속기 적용과 함께 무교환 자동변속기 오일 적용으로 주기적인 정비를 줄임으로써 보유비용을 감소시켰다.

고품격 프리미엄 세단에 걸맞는 편의사양도 대거 탑재됐다.

현대차는 최근 경제운전의 중요성이 강화되면서 준대형을 포함한 대형차급에는 처음으로 『2009 그랜저 뉴 럭셔리』에 에코 드라이빙 시스템을 적용해 한층 향상된 연비와 함께 연비 개선효과를 극대화했다.

저항을 줄여줌으로써 연비를 높이는 친환경 타이어인 실리카 타이어와 근거리 무선통신망인 블루투스를 이용한 핸즈프리 기능도 전 모델에 신규 적용됐다.

또한, 버튼만 누르면 시동을 걸거나 끌 수 있는 버튼시동장치와 하이패스 단말기를전자식 룸미러에 통합시킨 하이패스 시스템(ETCS, Electronic Toll Collecting System)은 옵션으로 적용이 가능해 고객들은 한층 높아진 편의성을 누릴 수 있게 됐다.

기존 높은 가격으로 쉽게 구매하기 어려웠던 내비게이션도 합리적인 가격으로 낮춰 140만원대에 인텔리전트 DMB 내비게이션을, 2.7 모델 이상에서는 160만원대에 최첨단 텔레매틱스 서비스인 모젠을 이용할 수 있는 모젠 프리미엄 DMB 내비게이션을 선택 가능토록 했다.

특히, 고객들은 모젠 프리미엄 DMB 내비게이션을 통해 모젠만의 안전보안과 차량관리 서비스를 2년간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으며, 다양한 음원/동영상 재생이 가능한 강력한 멀티미디어 기능, 빠른 길안내 등의 특화된 서비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한편, 현대차는 3.3 람다엔진을 장착하면서도 가격을 낮춘 L330 럭셔리 모델을 신규로 운영해 고객들은 기존보다 더욱 합리적인 가격에 고품격, 고성능의 그랜저를 체험할 수 있게 됐다.

『2009 그랜저 뉴 럭셔리』의 판매가격은 ▲Q240 기본형 2,552만원 ▲Q240 디럭스 2,704만원 ▲Q270 디럭스 2,790만원 ▲Q270 럭셔리 3,019만원 ▲Q270 프리미어 3,247만원 ▲L330 럭셔리 3,316만원 ▲L330 TOP 3,525만원이다.
출처 : 현대자동차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