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모바일 지불 시스템 월렛 서비스 개시


구글(Google)社는 근거리 통신(NFC) 기능을 사용, 물품을 구매할 수 있는  월렛(Wallet) 기능이 포함된 안드로이드 기반의 휴대폰, 넥서스(Nexus) S를 출시했다고 밝힘.


구글 월렛은 콘테이너 스토어(Container Store), 서브웨이(Subway), 아메리칸 이글 아웃피터스(American Eagle Outfitters) 등의 매장에서 물건을 살 때 사용 가능하며 실질적인 돈과 데이터의 흐름은 마스터카드(MasterCard), 시티(Citi) 및 포스트 데이터(First Data) 등이 관리하게 됨. 또한 기존의 마스터카드 페이페스(PayPass) 사용 매장에서도 사용 가능함.


월렛 기능을 갖춘 안드로이드 기반의 넥서스(Nexus) S 휴대폰은 스프린트(Sprint)社에서 출시되었음.


최근 출시된 이 제품은 2년 약정 조건에 가격은 199 달러로 여타 안드로이드 폰과 비교하여 비싼 편이며 그다지 인기를 얻지 못하고 있음.


넥서스 S는 또 다른 이동통신 업체인 T-모바일(Mobile)에서도 구매 가능하지만, T-모바일에서 나오는 넥서스 S의 경우 월렛 기능을 지원하지 않음.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 매출은 전체 미국 시장의 약 50% 정도를 차지함.


스프린트社는  안드로이드 폰을 가장 적극적으로 도입하고 있는 대표적인 이동통신 업체이며 스프린트가 판매한 스마트폰의 75% 이상이 안드로이드 기반 제품임.

 

현재로써는 넥서스 S가 NFC 기술을 사용한 유일한 스마트폰 모델이지만, 구글 측은 안드로이드 폰이라면 어떤 모델이라도 NFC 스티커를 붙이기만 하면 월렛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고 밝힘.


스티커 모드에서는 스티커가 휴대폰과 교신하지 못하기 때문에 지불 프로세서인 포스트 데이터가 클라우드(cloud) 네트워크를 통해 거래 정보를 스티커가 붙은 스마트폰의 안드로이드 앱(app)으로 전송하게 됨.


스티커를 사용한 월렛 서비스는 NFC 기능을 갖춘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 보다는 거래가 원활하지 못하지만 더욱 많은 소비자들이 월렛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구글 측은 평가함.


현재로써는 구글이 이 스티커를 출시할 때까지 스프린트 넥서스 S 폰을 소유해야 만이 월렛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음.


http://www.fortune.com/




안드로이드 플랫폼 최신 버전인 진저브레드(안드로이드 2.3)를 탑재한 스마트폰 삼성전자 ‘넥서스 S’ 국내 출시

삼성전자가 안드로이드 플랫폼 최신 버전인 진저브레드(안드로이드 2.3)를 탑재한 스마트폰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구글과 협력해 세계 최초로 진저브레드를 탑재한 스마트폰 ‘넥서스 S’(Nexus S, SHW-M200S/K)를 SKT와 KT를 통해 국내에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넥서스 S’는 ‘갤럭시 S’를 통해 검증된 삼성전자 스마트폰의 우수한 하드웨어 성능에 구글의 진저브레드가 최적화된 제품으로, 기존 버전인 프로요 모델에 비해 부팅 속도가 획기적으로 개선됐으며, 고화질 동영상 재생·3D 게임·화면 전환 등에서 빠른 실행 속도를 보이는 것이 장점이다.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로 뛰어난 화질을 제공할 뿐 아니라, 유리를 입체적으로 가공해 자연스러운 곡면을 지닌 커브드 글래스(Curved Glass) 디자인을 처음으로 구현해 차별화된 터치감과 그립감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모바일 인터넷전화(mVoIP) 메뉴를 기본 탑재했으며, 향후 모바일 결제 등에 활용 가능한 NFC(Near Field Communication) 기능, 500만 화소 카메라와 플래시, 자이로스코프 센서, 16GB 내장 메모리, 블루투스 등 다양한 첨단 기능을 지원한다.

블랙실버와 펄화이트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80만원대. 삼성전자 관계자는 “최초의 진저브레드 스마트폰인 ‘넥서스 S’ 출시를 통해 안드로이드 플랫폼에 대한 리더십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에게 스마트 라이프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 ‘넥서스 S’ 제품 세부 사양
 
크기 123.9 x 63 x 10.9mm
무게 129g
디스플레이 4.0형 슈퍼 아몰레드 (WVGA: 480x800)
플랫폼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
카메라 500만 화소 (플래시)
배터리 1500mAh
기타 기능 블루투스 2.1, 와이파이 b/g/n
NFC, mVoIP, 자이로 센서 탑재
※ 상기 언급된 기능, 성능, 디자인, 가격, 구성요소 등 제품과 서비스에 관한 사양은 현재 시점에서의 사양을 의미하고, 국가별 출시 제품마다 다를 수 있으며 사전 고지 없이 변경될 수 있음.

사진설명: 세계 최초로 진저브레드를 탑재한 삼성전자 스마트폰 '넥서스 S'

 


삼성전자가 국내 최초로 슈퍼 아몰레드와 N-스크린이 결합된 스마트폰을 출시하며 ‘보는 휴대폰 시대’를 주도한다.
 

삼성전자는 영화·드라마·뮤직비디오 등 다양한 컨텐츠를 PC-TV-스마트폰 등을 이용해 언제 어디서나끊김없이 볼 수 있는 N-스크린 스마트폰 ‘갤럭시S hoppin’(SHW-M190S)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갤럭시S hoppin’은 △안드로이드 2.2(프로요) △4.0형 슈퍼 아몰레드 △500만 화소 카메라 △지상파 DMB△고화질 HD 동영상 녹화·재생 등 기존 ‘갤럭시S’급 하드웨어 사양을 갖췄으며, 국내 최초로 N-스크린서비스 ‘hoppin’이 제공된다.

‘hoppin’은 하나의 컨텐츠를 시간·장소·기기에 상관없이 계속 이어서 볼 수 있는 SKT의 서비스로,사용자가 구입한 컨텐츠의 정보가 특정 단말기가 아닌 서버에 저장되기 때문에 언제 어디서나 다양한기기에서 이용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소비자는 자신이 즐겨 보는 컨텐츠를 회사에서는 PC로, 지하철에서 스마트폰으로, 집에서는TV로 끊김없이 이어 보는 것이 가능해져 향후 소비자 라이프 스타일에 큰 변혁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최신스마트폰공짜

N스크린 서비스 ‘hoppin’은 PC·TV·스마트폰 등 다양한 기기를 통해 컨텐츠를 내려받아 시청하는 다운로드방식은 물론 실시간으로 보는 스트리밍 방식으로도 이용이 가능하다.

갤럭시S hoppin’은 별도 제공되는 멀티미디어 거치대(크래들)를 통해 HDMI 케이블로 TV나 모니터에 연결해주기만 하면 별도의 변환 장치나 소프트웨어 없이도 스마트폰 속 영상을 TV와 모니터에서 즐길 수 있으며,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를 통한 무선 공유도 지원한다.

특히, 휴대폰 디스플레이에 아몰레드(‘09년), 슈퍼 아몰레드(’10년)를 국내 최초로 채용하며 기술을 선도해온삼성전자는 이번 ‘갤럭시S hoppin’에서 슈퍼아몰레드와 N-스크린의 완벽한 결합을 선보이며 ‘보는 휴대폰 시대’를가속화한다.

삼성전자는 제품의 안정성과 우수성을 이미 검증받은 텐밀리언셀러폰 ‘갤럭시S’, 세계 최초 안드로이드 2.3(진저브레드)탑재폰 ‘넥서스S’에 이어 ‘갤럭시S hoppin’를 출시함에 따라, 앞선 스마트폰 기술력을 다시 한 번 국내외로 인정받고글로벌 스마트폰 리더로서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게 됐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