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무르시엘라고 후속 모델 아벤타도르 LP700-4, 제네바 모터쇼에서 첫 공개
최강의 성능을 자랑하는 세계적인 수퍼카 브랜드 람보르기니(Lamborghini) 가 무르시엘라고 후속 모델이자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인 아벤타도르 LP700-4를 2011 제네바 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했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LP700-4는 슈퍼카 역사 상 가장 성공적인 모델로 평가 받아온 무르시엘라고의 후속모델로, 스페인 투우 역사상 가장 용감 무쌍했던 황소에서 이름을 따온 람보르기니 플래그십 모델이다. 아벤타도르 LP700-4는 람보르기니가 선도해 온 V12 파워트레인 및 자체적으로 개발한 탄소섬유 강화 플라스틱 등의 최신 기술이 적용되어 수퍼카 시장의 큰 화두인 초경량화와 강력한 주행성능, 그리고 미래지향적 내·외관 디자인 요소를 고루 갖춘 새로운 개념의 수퍼카이다.

아벤타도르 LP700-4에 탑재된 V12 엔진은 700마력(@8250 rpm)의 강력한 성능을 자랑하면서 최대 토크가 70.4kg.m(@5,500 rpm)로 모든 드라이빙 상황에서 즉각적인 반응성을 높였다. 엔진 사이즈는 더욱 컴팩트 해지고 엔진의 중량은 235kg에 불과해 차체 경량화와 무게중심을 낮추는데 성공했고, 무게가 79kg에 불과한7단 ISR변속기는 기존 듀얼 클러치 방식의 변속기 대비 50% 가까이 빠른 변속 시간을 자랑한다. 이처럼 더욱 강력해지고 가벼워진 파워트레인은 최고 속도 350km/h,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단 2.9초에 달하는 폭발적인 주행성능을 가능하게 했다. 뿐만 아니라 차제 전체에 적용된 경량화 기술 덕분에 총 중량 1,572kg, 무게당 마력비는 2.25kg으로 동급 최강을 자랑하며, 연료 소비율과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무르시엘라고에 비해 20%나 감소시켰다.


한편, 람보르기니는 아벤타도르 LP700-4에 자체적으로 개발한 탄소섬유 강화 플라스틱(CFRP, Carbon-Fiber Reinforced Plastic)을 최초로 적용, 차체 무게는 혁신적으로 줄이면서 강성 및 안정성은 극대화 했다. 특히 수퍼카 브랜드 중 최초로 첨단 탄소섬유 소재를 사용해 접합 과정이 없는 탄소섬유 싱글 셀 모노코크 바디를 제작, 차체 무게는 혁신적으로 줄이면서 강성 및 안정성은 높였다.

아벤타도르 LP700-4는 다른 람보르기니 모델과 같이 미드십 엔진을 후방에 세로 형식으로 장착해 관성을 줄이고 다이내믹함을 살렸으며, 람보르기니 V12 수퍼카의 전통을 그대로 살린 자동 개폐 방식의 시저도어를 장착했다. 아벤타로드 LP700-4은 강렬한 카리스마를 미학적으로 표현한 람보르기니의 디자인 DNA를 이어받아 전체 라인은 물론 세부 디자인에서 람보르기니의 파워와 성능을 그대로 살려냈다. 특히, 탄소 섬유 바디 쉘 디자인이 적용된 옆 선, 즉 뾰족한 프론트부터 낮은 루프라인을 거쳐 후방 디퓨저까지 이어지는 전위적인 라인은 다이내믹하고 폭발적인 주행에 최적화되면서 한눈에 람보르기니임을 알아볼 수 있는 고유의 디자인 DNA를 계승했다. 또한 새로운 루프 디자인은 운전자에게 보다 안전하고 넓은 공간을 제공하는 동시에, 공기역학적 설계로 고속 주행시 안정감을 높여준다.

[▣자동차/자동차관련] - 람보르기니 수퍼카 ‘가야르도(Gallardo)’의 새로운 스페셜 에디션 비콜로레(Bicolore)
[▣자동차/자동차관련] - 람보르기니 스포츠카 가야르도 LP 570―4 스파이더 퍼포만테
[▣자동차/자동차관련] - 람보르기니, ‘갈라도 LP 570-4 블랑팡 에디션 카’
[▣자동차/자동차관련] - 람보르기니 무르시엘라고 LP650-4 오픈카 한정판 ,단 50대만 생산될 예정
[▣자동차/자동차관련] - 수퍼 드림카 ‘람보르기니 무르시엘라고 LP670-4 수퍼 벨로체’
[▣핸드폰/통신기기] - 람보르기니의 매력을 그대로 담은 아수스-람보르기니 ZX1 PDA 폰


람보르기니(Lamborghini)가 수퍼카 ‘가야르도(Gallardo)’의 새로운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였다. 비콜로레(Bicolore), 혹은 바이컬러 에디션이라고 이름 붙은 이번 스페셜 에디션 ‘가야르도’는 블랙 루프와 대조적인 밝은 컬러(오렌지, 옐로우, 블루, 실버, 화이트)가 어우러진 투톤(two tone)으로 디자인한 것이 특징이다.


투톤 컬러는 인테리어에서도 빠지지 않았다. 바디컬러에 맞춘 스티치가 검은색 가죽위에 한땀 한땀 박혀있어 람보르기니만의 장인정신이 배어나오는 것이다.


카타르 모터쇼(Qatar Motor Show)에서 첫 선을 보인 ‘가야르도’ 비콜로레 에디션은 시장에 따라 사양을 맞춰 출시된다. 유럽과 아시아-태평양 지역에는 LP 560-4가 출시되는데, 엔진 출력이 560마력에 AWD(all-wheel drive) 방식이다. 반면, 북미 시장에 판매되는 LP 550-2는 550마력 V10 엔진이 장착되고 발보니(Balboni) 에디션에 적용되었던 후륜 구동이 그대로 유지된다.


www.lamborghini.com/

[▣자동차/자동차관련] - 람보르기니 스포츠카 가야르도 LP 570―4 스파이더 퍼포만테
[▣자동차/자동차관련] - 람보르기니, ‘갈라도 LP 570-4 블랑팡 에디션 카’
[▣자동차/자동차관련] - 람보르기니 무르시엘라고 LP650-4 오픈카 한정판 ,단 50대만 생산될 예정
[▣핸드폰/통신기기] - 람보르기니의 매력을 그대로 담은 아수스-람보르기니 ZX1 PDA 폰
[▣자동차/자동차관련] - 전 세계에 단 20대만 판매 람보르기니 컨버터블 2도어 슈퍼카, 레벤톤 로드스터(Reventon Roadster)
[▣자동차/자동차관련] - 333대만 한정판 최고속력 시속 322km 아우디 R8 G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