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6명을 태울 수 있는 초대형 버스

▣자동차/자동차관련 2012.09.10 00:49 Posted by IT곰탱이 곰탱이it

256명을 태울 수 있는 초대형 버스, 오토트램 익스트라 그랜드' 운행 개시

256명을 태울 수 있는 초대형 버스, '오토트램 익스트라 그랜드(Autotram Extra Grand)'가 독일에서 운행되고 있다.

 

길이가 30 미터에 달하는 이 제품은 세계에서 가장 큰 버스로 일반적인 버스 두 대를 연결한 것보다 더 길다. 컴퓨터를 사용한 핸들 시스템을 장착하여 운전이 쉽도록 했다.

 

출처 www.google.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활수준의 향상으로 여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주말이면 산과 강을 찾아 야외로 나가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모든 인프라가 다 갖추어져 있는 야영장이든 자연 그대로의 야생지이든 어디론가 떠나서 아름다운 자연과 하나가 된다는 것처럼 가슴 설레는 일도 없을 것이다. 그런데 만약 열심히 운전해서 도착한 야영지에서 힘들게 테이블과 의자를 배치하고, 식사하고, 쉴 곳을 만들어야 한다면 그 전에 가졌던 설레임은 상당히 반감될 것이다. 


미국의 관광용 대형버스 제작회사인 컨트리 코치(Country Coach)는 간단한 조작으로 야영지에서도 멋진 경관을 즐길 수 있는 발코니를 만들어주는 베란다(Veranda) 시리즈를 출시하였다. 

      

버스의 측면을 내리면 난간으로 둘러진 너비 4.6피트, 길이 13피트의 베란다 공간이 확보된다. 공간 확보를 위해 측면을 내리는 데는 20초가 채 걸리지 않으며, 이동을 위해 측면을 접는 데는 30초면 충분하다. 이 공간은 내부공간과는 별개의 생활공간을 만들어 주며, 내부와 베란다 사이에는 3개의 커다란 유리문이 경계선을 만들어준다.  


혹시나 베란다 부분이 약하지 않을까하는 걱정은 그야말로 기우이다. 발코니 발판은 3,000파운드의 무게까지도 견딜 수 있게끔 설계되어 있으며, 3면에 걸쳐 설치된 난간까지 더해져 베란다는 주거공간이라 하여도 손색이 없을 만큼 훌륭한 장소가 된다. 또한 2중의 철강소재로 이루어진 발판위에는 비닐이 덮여 있어 청소하기도 간단하다.


아울러 베란다 부분에도 120볼트 전원 콘센트가 부착되어 있으며, 유리문에 있는 전자동 차양이 햇빛을 가리거나 커튼역할을 한다. 보다 완벽하게 베란다 공간을 이용하고자 하는 사람들은 옵션으로 제공되는 37인치 LCD 텔레비전과 BBQ 그릴, 실외용 테이블과 의자를 이용할 수도 있다.


출처
http://veranda.countrycoach.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톡홀름 대중교통(SL)은 스카니아(Scania) 사의 버스 10대를 인수했다. 이 버스는 업체의 3세대 에탄올 엔진을 장착한 기술로 일반 디젤 버스에 비해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최대 90%까지 낮출 수 있다. 


지난 몇 년간 스톡홀름 중심부의 대중교통 버스는 에탄올 혹은 바이오가스로만 운행되고 있다. 약 400대의 스카니아 에탄올 버스가 운행 중이며 2010년 이후 스톡홀름 대중교통은 재생 가능한 연료로 작동하는 버스만을 구매하기로 결정했다.


스톡홀름 대중교통을 대신한 스톡홀름 중심부의 버스운송 업체인 버스링크(Busslink) 사는 15년 이상의 에탄올 버스 운행 경험이 있으며 오늘날 약330 대의 에탄올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에탄올 버스는 스톡홀름에서 대중교통으로 야기되는 배출량을 낮추는데 결정적인 기여를 하고 있다. 또한 이들 버스는 운영비와 신뢰도 측면에서 경제적으로 실용적인 디젤버스의 대체제이다’ 라고 버스링크 사의 부사장이자 환경감독인 페 위크스트롬(Per Wikstrom)은 밝혔다. 그는 최초의 에탄올 버스를 선보인 핵심인물이다. 



스카니아 사의 새로운 에탄올 엔진은 2009년부터 의무화되는 유럽연합의 유로 5 배출 기준을 이미 충족했으며 배기가스 후처리가 없는 보다 엄격한 EEV 기준도 만족한다. 이러한 기술은 배기가스 재순환장치(EGR)에 기초한다.


한편, 스카니아 사는 최근 ‘클린턴 기후 대책’(Clinton Climate Initiative)이 선정한  ‘우선 공급업체’로 스톡홀름의 대중교통 시스템은 CCI의 틀에 협력하는 다른 40개 도시의 모델로 여겨지고 있다.
 

출처 Gizmag
[기타제품] - 하이브리드 차량을 위한 리튬이온 충전용 배터리
[기타제품] - 히노 모터스의 카메라가 제공하는 넓은 시야를 가진 트럭
[기타제품] - 日, 충전식 리튬 이온 배터리로 운용되는 전차 개발.
[기타제품] - 수륙 양용 캠핑카 - 테라 윈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의 자동차 제조업체 히노 모터스(Hino Motors)는 트럭용 모니터 시스템을 새롭게 선보였다. 새로 나온 모니터 시스템을 사용하면 4개의 동일한 카메라로 차량 자체는 물론 주변까지 컬러 화면을 통해 넓은 시야로 볼 수 있다. CCD 카메라를 장착하므로 대략 3 Mpixel 정도의 고 해상도와 36fps에 이르는 프레임 속도, 140°의 시야를 제공한다.

 

차량의 앞과 뒷부분에 장착된 카메라는 대략 5m 범위를 보여주는 반면 양옆에 각각 달린 카메라는 2.5m 거리를 담당한다. 양 옆 카메라에서 온 화면을 바탕으로 시스템은 약 10cm 내 오차를 계산하여 거리를 결정한다. 이미지프로세싱용으로 제공된 전자제어장치(ECU)는 Denso Corp.가 제조했다.


히노 모터스 시스템은 물체의 움직임 감지를 위해 사용되는 알고리즘을 담고 있다. 이 알고리즘은 차량과 물체 사이의 속도를 비교분석하여 정지된 물체를 감지하는 실수를 예방한다.


모니터 시스템은 일반적으로 차량의 앞과 양옆에 달린 세대의 카메라가 제공하는 이미지 샷을 화면에 보여준다. 운전자가 변속레버를 반대로 하게 되면 뒤와 양옆에 달린 카메라가 보내는 샷으로 바뀐다.


디스플레이 스크린은 세부분으로 나누어진다. 범위 내에서 물체가 움직이면 그 부분을 빨간색으로 깜박이거나 경고음을 내 운전자에게 주의를 준다.


히노 모터스 모니터 시스템의 판매개시일자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10월 27일부터 11월 11일까지 열리는 도쿄 모터쇼에서 모습을 공개중이다.


출처 Fareaastgizmos

http://www.fareastgizmos.com/transport/hino_motors_four_cameras_monitor_system_show_birdseye_view_of_vehicle.php
[기타제품] - 수륙 양용 캠핑카 - 테라 윈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히노 모터스(Hino Motors) 사는 SPD 스마트 빛 조절 창문(SPD-Smart light-control window)을 장착한 컨셉형 버스를 공개했다. 이 기술은 99%이상의 자외선을 차단해주며 버스 승객들이 창문이나 선루프를 통해 유입되는 태양광선, 섬광, 열기를 즉석에서 바로 조절할 수 있도록 해준다.


리서치 프론티어즈(Research Frontiers) 사가 개발한 이 특허기술은 셀레가 프리미엄(S’elega Premium) 고급 관광버스에 채택해, 현재 제 40회 도쿄 모터쇼 2007에서 전시되고 있다.


셀레가 프리미엄은 5개 큰 유선형의 SPD 스마트로 얇게 씌운 창문 패널을 장착했으며 버스 한쪽 측면에 탑재한 총 유리 면적은 11 평방미터에 달한다. 버튼을 누르면 창문의 조명이 즉각, 균일하고 정확하게 어두워진다. 창문의 조명은 단 수초 만에 일반 자동차의 전면유리와 같이 투명한 상태에서 기존의 어두운 자동차 창문필름보다도 6~8배 더 어두운 톤까지 다양하게 조절할 수 있다.


햇빛, 섬광, 열기를 통제하는 기능 외에도 셀레가 프리미엄에 장착된 이 시스템은 소음감소 기능도 제공한다. 이를 통해 해로운 자외선과 열기로부터 내장재와 승객을 보호해 줄 뿐만 아니라, 사생활 보호 및 구조완전성 측면에서도 강력한 보안 효과를 누릴 수 있다.


관광버스에 SPD 스마트 창문을 장착함으로써, 관광가이드들은 풍경을 선택해 관광객들에게 보여줄 수 있으며 승객들은 개인 취향에 맞춰 창문의 명암을 조절할 수 있다.


컨셉형 버스는 주목할 만한 다양한 기능을 장착하고 있어 관광을 한 차원 새롭고 고급스러운 단계로 끌어올려준다. 또한 이 버스는 넓은 가죽좌석 구조(1열 2좌석), 대형 개인 모니터, 차량 내 취사실 등을 갖추고 있다.


SPD 기술은 자동차 산업 외에 빛 조절이 요구되는 분야에서도 다양하게 응용될 수 있다. 예를 들면, 유입되는 빛의 양을 조절할 수 있는 선글라스를 비롯해 해상, 우주, 건축 등의 분야에서 다양하게 응용할 수 있다.


출처 Gizmag

http://gizmag.com/go/825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