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태까지 사진은 사물과 풍경을 2차원적으로 재생했다. 그러나 스탠포드 대학의 연구가는 스냅숏(snab shot)에서 사물의 거리를 판단하여 3차원 이미지를 더하는 이미지 센서를 개발했다. 이 신기술은 이른바 ‘멀티-조리개 이미지 센서’로 불리며 일반적인 디지털 카메라에서 사용되는 빛 감지기와는 다르게 사물을 본다.


보통의 카메라 센서와는 달리, 3 메가 픽셀 칩은 16x16 픽셀 배열을 사용하며 각각의 ‘하부-배열’에는 개별적인 렌즈가 있다. 서로 다른 각도에서 사물을 보게 되므로 이미지 사이의 다른 점을 점검하여 3D 정보를 모을 수 있다. 이는 마치 인간의 뇌가 두 눈을 통해 들어오는 이미지를 비교하여, 심도 있는 정보를 얻는 것과 흡사하다.


깊이 있는 정보를 뽑아내는 기능 이외에도, 기존의 센서에 나타나는 컬러 혼선(crosstalk) 문제를 줄이는 디자인으로 고안되었다. 또한, 제한된 공간에서도 최대한의 클로즈업을 할 수 있어 의료 상황에서 유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출처 Trend Hunter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