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치스톤 전기충전 손난로

▣아이디어제품 2008.11.09 20:18 Posted by 비회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구사용이 가능한 손난로
사용이 간편한 전기충전식 손난로
휴대폰 24핀으로도 충전이 가능하며, 휴대폰 24핀으로 충전하는 모든 상품의 보조배터리 기능까지 겸비하고 있다. 50~75도로 4~6시간 연속 사용할 수 있다

=>클릭! 터치스톤 전기충전 손난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터액티브 기기를 위한 모바일 입력방식인 터치(Touch)는 매우 유용하지만, 모바일 기기의 스크린이 워낙 작기 때문에 손가락이 거추장스러운 경우가 많다. 이와 관련, 마이크로소프트는 2008년 3월 초 개최된 연례 테크페스트(Techfest)를 통해, 루시드터치(LucidTouch)를 공개했다. 이 제품은 사용자가 투명한 기기의 후면을 터치함으로써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기기이다.


루시드터치 기술의 근원은 가상-투명성이다. 즉, 스크린에 사용자의 손가락이 그대로 겹쳐 비춰진다. 마이크로소프트 측은 이 기술을 통해 이 기기 자체가 반투명한 것처럼 느끼도록 만들었다. 때문에 사용자는 손가락과 손으로 스크린을 가리지 않고도 원하는 지점을 정확하게 눌러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루시드터치는 멀티터치 입력 또한 지원하므로 10개의 손가락을 기기의 앞뒤로 동시에 사용할 수도 있다.


출처 Gizmag

초강력 발유소재(super oil-repellent material) -이제 터치스크린 위의 손가락 지문은 안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구원들은 기름을 떨어내고 비누와 물의 도움이 없이 스스로 정화할 수 있는 소재를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뿐만 아니라, 이 연구원들은 이 소재가 어떻게 활용될 수 있는지 자세하게 설명했으며, 이는 향후 다른 연구원들이 비슷한 소재를 개발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이 소재는 지문을 감춰주는 휴대폰 디스플레이를 포함해 다양한 용도에 응용될 수 있다.


MIT와 캘리포니아 주 에드워드 공군기지의 공군 연구실험실(Air Force Research Laboratory at Edwards Air Force Base)의 연구원들은 이 연구결과를 사이언스(Science)지 최신호에 발표했다.


MIT와 공군 연구실험실(Air Force Research Laboratory at Edwards Air Force Base)의 연구원들은 초강력 발유소재 개발에 있어서 과거의 성공사례 두 가지를 결합함으로써 어려움을 극복했다. 우선 공군 연구실험실의 연구원들은 슈퍼 테플론과 유사한 소재를 개발했다. 테플론의 플루오르 케미컬 그룹들(비소계열의 화학물질)은 개발된 소재가 반발력을 갖도록 만들었다. 공군연구소의 연구원들은 훨씬 더 많은 불소(fluorine)를 혼합하는 구조를 가진 분자를 개발했다. 이 분자를 소재에 첨가해 액체에 더 강한 반발력을 갖게 만들었다.


그러나 이 소재의 화학적 성질이 그것을 초강력 발유소재로 만들기에는 충분하지 않다. MIT 공대의 연구원들은 표면 근처의 공기를 가둘 수 있도록 이 소재의 미세 구조를 변경했다. 이러한 미세구조 변경으로 기름방울이 표면에 달라붙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고 영블러드 교수는 말한다. 그 결과 탄생된 소재가 기름에 대한 반발력이 너무나 강해서 보통은 소재 표면에 달라붙는 것이 실제로는 튕겨서 떨어져나갔다.


연구원들은 두 가지 방식으로 구조를 만들었다. 우선 그들은 전기방사법(electrospinning)이라는 공정을 이용해서 불소가 첨가된 소재의 미세구조를 형성했다. 이 미세구조가 공기를 가두는 섬유성 그물을 형성했다. 관련된 메커니즘을 연구 중이던 연구원들은 실리콘 웨이퍼를 에칭해서 다수의 버섯모양 기둥을 만들었다. 이 기둥의 버섯모양 뚜껑 아래 공기가 갇혀 있다.


이러한 방식으로 모든 소재의 표면을 조직화할 경우 기름에 더 많은 반발력을 가질 수 있게 된다. 그러나 너무나 많은 힘이 가해질 경우, 공기가 밖으로 밀려나갈 수 있다고 가레스 맥킨리 MIT 공대의 기계공학과 교수는 말한다. 불소 그룹들을 첨가할 경우 소재가 밀려나가는 힘에 훨씬 더 강하게 반발할 수 있게 만들기 때문에 좀 더 실용적일 수 있다.


이러한 사실들을 활용한 연구원들은 소재의 특징을 조정할 수 있었다. 예를 들어, 그들은 기름이 아닌 물에 저항할 수 있는 소재를 만들었다. 이는 연료에서 물을 여과하는데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다. 이러한 규칙들을 준수함으로써 연구원들은 기름에 대한 저항력이 좀 더 뛰어나고, 제작비용이 덜 들고, 심지어 투명한 더 나은 소재를 개발할 수 있을지 모른다. 기름에 대한 저항력이 더 큰 소재의 특징은 다양한 응용으로 이어질 수 있다. 여기에는 지난 수년 간 휴대폰 제작업체들이 연구해오고 있는 셀프 클리닝 디스플레이가 포함되어 있다.


출처 ABC News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 애플(Apple)사는 다양한 특허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멀티-터치 기술 부문을 확장하는 데 성공했다. 최근 발표된 3가지 특허 어플리케이션을 눈여겨보면 애플이 이제 핵심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해나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가장 핵심이 되는 어플리케이션은 “손의 어떤 부분인지 감지해내는 터치 센서를 사용한 센서 장치”이다.


또 다른 어플리케이션은 “여러 개의 손가락과 손바닥 접촉”을 동시에 추적하여 “타이핑, 포인팅, 스크롤링, 휴식, 3D 조작, 손으로 직접 글쓰기” 등을 통합할 수 있도록 해준다.


마지막 어플리케이션은 펜을 잡고 있는 동작을 흉내내고 있는지 알아내는 “펜 악력 감지기”를 사용한 기술이다.


출처 Engadget


[소프트웨어/IT] - 구글폰 ‘구글 안드로이드’ 이렇게 동작!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