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통신기기분야에서 1위 자리를 고수하는 일본의 니혼전기주식회사(NEC)는 최근 매우 정교하며 착용이 간편한 무선 통신기기 'M155 메신저'를 선보였다. 이로써 NEC사는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분야에 새로운 기준을 설정했으며 다시 한 번 혁신의 선두주자임을 전 세계에 알렸다.


NEC 사의 M155 메신저는 정교하게 만들어진 무선 통신기기로 전문 건강관리와 서비스 업무 환경에 이상적인 제품이다. 작은 손목시계 모양으로 착용이 간편하여 이동이 많은 사용자에게 최적의 이동성과 접근성, 유연성 및 편안함을 제공한다.


통신 기기로서의 기능 이외에도 M155는 스피커폰 커뮤니케이션과 개인적인 알람 장치 기능도 함께 갖추었다. 또한, M155 메신저는 DECT(코드 없는 전화) 사용자가 모바일 메시징과 스피커폰 커뮤니케이션을 사용할 때 가장 편안한 환경을 제공한다.


M155 메신저의 디스플레이에는 세 줄까지 내용이 나타나며, 손목이나 목에 손쉽게 착용이 가능하다. 따라서 사용자는 필요할 때 언제든지 M155 메신저를 이용할 수 있고 다양한 통화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무엇보다 M155 메신저는 NEC사의 PBX와 메시징 어플리케이션과 자연스럽게 통합이 가능하다.


M155 메신저는 병원이나 호텔처럼 종업원에게 메시지를 보내거나 알람 정보를 많이 보내는 곳에서 사용할 수 있는 탁월한 커뮤니케이션 장치다. M155 메신저는 이동 중인 사용자에게 언제든지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다. 즉, 메시지 전달이 가장 중요한 환경에서 M155 메신저는 메시지 커뮤니케이션 기기로서 사용자의 높은 요구 수준을 충족시킨다.


출처
http://content.nec-philips.com/hq/pressrelease/138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나소닉(Panasonic)은 홈네트워크를 통한 인터넷 연결에서 한 단계 진화하여 전선을 통하여 전기 자동차와 집 안의 가전기기를 연결할 수 있는 장치를 1월에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2009 세계가전박람회(CES)에서 선보일 예정이라 한다.


파나소닉이 개발한 전력선 통신기술(HD-PLC, High-Definition Powerline Communications)은 홈네트워크 시대라는 변화가 만들어낸 제품이다. 어느 집에나 있는 전원 콘센트를 네트워크용 단자로 이용하고, 전기선을 유선 네트워크로 활용해 간편하게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기술이다.


참고로 현재 전력선을 이용한 네트워크 기술은 파나소닉과 홈플러그 파워라인 얼라이언스(HomePlug Powerline Alliance), 유니버셜 파워라인 협회(Universal Powerline Association) 세 곳이 기술표준을 선점하기 위해 각축을 벌이고 있는 상태이다. 세 개의 시스템 모두 이더넷 케이블 없이도 네트워크 연결이 가능하다는 강점을 가지고 있으며, 또한 서로 간에 양립할 수 없다는 점도 특징이다.


이번 박람회에서 파나소닉이 선보일 카 네트워킹 시제품의 경우, 집 안에서도 전기 자동차와 연결된 기기를 이용하여 차량의 충전상태 등을 점검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전력선 통신 어댑터를 장착한 모델의 경우에는 보안 카메라와 감시 시스템까지도 추가된다고 한다.


출처 http://panasonic.co.jp/corp/news/official.data/data.dir/jn081226-1/jn081226-1.html


보이스피싱까지 모든 원치 않는 전화를 자동으로 걸러주는 ‘트루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텔레마케터의 전화부터 보이스피싱까지 모든 원치 않는 전화를 알아서 걸러내는 똑똑한 비서 ‘트루콜(trueCall)’이 나왔다.


트루콜을 전화선에 연결하기만 하면 전화벨이 울리기도 전에 걸려오는 모든 전화를 체크한다. 모르는 번호에서 전화가 걸려오면 트루콜이 먼저 전화를 받고 전화건 사람의 이름을 묻는다. 그리고 나서야 전화벨을 울리고, 누가 전화를 걸었는지 말해준다.


원치 않는 전화일 경우에는 전화벨이 울리기도 전에 알아서 차단해 준다. 트루콜은 전화를 하나하나 모니터 하면서 어떤 전화는 연결하고 어떤 전화는 연결해서는 안 되는지 학습을 한다.


이미 테스트를 통해 트루콜의 효과가 입증되었다. 앞으로 트루콜 기능을 직접 전화기에 통합한 새로운 제품이 생산될 예정이다.


출처 http://www.truecall.co.uk/index.html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섯 개의 기기를 한꺼번에 충전할 수 있는 차지팟(Chargepod), 블루투스 휴대폰, PDA, VoIP 제품 및 컴퓨터에 사용할 수 있는 드래곤(Dragon) V2 헤드셋의 성공적인 출시로 모바일 가전기기 업계의 새로운 강자로 부상한 칼포드(Callpod)사가 오늘 포닉스(Phoenix)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시스템(MCS)을 발표했다.


다재다능한 포닉스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시스템은 끊김 없는 깨끗한 핸즈프리 통신을 제공한다. 포닉스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시스템을 이용하면, 헤드셋을 착용한 다섯 명의 사용자들이 300,000 평방피트 이상의 공간에서 전이중 방식(full duplex)으로 서로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다.


이 시스템은 사무실, 창고, 야외지역, 전략적 장소 등에 이상적인 솔루션이다.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시스템은 완벽한 기동성을 제공한다. 내장된 리튬이온 배터리는 최대 8시간의 통화시간, 120시간의 대기시간을 제공한다.


포닉스에는 총 다섯 개의 헤드셋을 연결할 수 있으며, 휴대폰 혹은 스카이프로 헤드셋 착용자들 간 PTT(일대다통화, push-to-talk) 무전통신을 즐길 수도 있다. 각 채널의 잡음을 제거, 전이중 음성경로 방식으로 블루투스가 가능한 헤드셋, 전화기, 컴퓨터와 호환된다.


출처 http://callpod.com/products/dragon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집전화에 아이폰(iPhone)을 결합하면 어떤 모습이 될까? 이러한 궁금증은 2008년 초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CES에서 오픈프레임(OpenFrame)이라는 복합형 전화기가 세상에 공개되면서 풀렸다. 오픈프레임은 80년대 애플 CEO였던 존 스컬리(John Sculley)가 CEO로 있는 오픈픽(OpenPeak)이라는 회사에서 개발한 제품이다.


최근에 오픈픽은 기존의 오픈프레임을 한단계 업그레이드 한 오픈프레임 IP 미디어 폰을 출시할 계획이다. 이번 IP 미디어 폰은 인텔의 저전력 프로세서인 아톰(Atom)에 플랫폼을 두고 있으며, PMP처럼 생긴 홈 커뮤니케이션 센터라는 터치스크린 방식의 화면에 음성, 데이터, 동영상 등의 모든 정보를 망라할 수 있어 서비스 제공자들에게 새로운 수익기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IT 관련기술을 한 곳에 집중시키는 이러한 기능은 일상생활에서의 IT 이용을 보다 쉽고 간편하게 해줄 것이다.


내장되어 있는 와이파이(WiFi)/이더넷(Ethernet) 링크를 이용하여 오픈프레임 IP 미디어 폰을 홈 네트워크에 연결시키기만 하면 달력이나 이메일, 문자 메시지, 주소록 등의 각종 디렉터리 서비스를 하나의 기기를 통해서 모두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뉴스, 스포츠, 일기예보, 주식정보나 교통상황 등의 일상생활과 관련된 주요한 정보들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게다가 모바일 지원 기능까지 있어서 외부에 있을 때에는 미리 지정해둔 사용자의 모바일 기기로 스케줄이나 교통상황 등의 정보를 무선으로 제공해 줄 수 있으며, 인터넷 음악방송이나 유튜브(YouTube) 동영상까지도 시청이 가능하다.


출처 http://www.openpeak.com/opeak_atom.php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