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해 DSLR카메라 알파(α)700 출시에 이어 올해도 알파200, 알파300 및 350을 연달아 출시하며 국내 DSLR카메라의 새로운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소니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윤여을 www.sony.co.kr) 는 알파 유저들의 ‘그 누구와도 똑같지 않은’ 사진촬영을 위해 세계최초로 좌우 최대 180°까지 자유자재로 회전하는 혁신적인 플래시 (제품명: HVL-F58AM)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되는 알파 플래시 ‘HVL-F58AM’은 세계 최초로 좌우 최대 180° 까지 회전가능한 ‘퀵 시프트 바운스(Quick Shift Bounce)’ 기능을 탑재, ‘플래시가 자유롭게 궤적을 따라 움직인다’는 의미의 일명 ‘U.F.O(Unique Flash Orbit)’로 불리며 알파 유저들 사이에서 선풍적 인기를 끌 전망이다.

이번에 소니가 플래시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퀵 시프트 바운스(Quick Shift Bounce)’ 기능은 카메라 본체가 고정돼 세로사진촬영 등 다양한 촬영 환경에서 제약을 받았던 기존 DSLR카메라 플래시 대비 본체가 좌우로도 각각 90°씩 총 180°까지 움직일 수 있어 단 한번 조작으로 어떤 촬영환경에서도 빛의 각도를 유지하며 제한 없는 촬영을 가능케 한다. 소니 알파 사용자는 이번 신제품 플래시를 통해 누구도 시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각도에서 빛을 조절하며 보다 자유롭게 자신만의 창의적인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이번 알파 플래시 신제품은 가로/세로 촬영시마다 함께 회전하는 더욱 커진 LCD 창, 더욱 빨라진 재충전 속도, 보다 쉬워진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통해 사용자 편의를 극대화했다. 게다가 획기적인 ‘무선 비율 발광 기능’을 통해 최대 3개 플래시그룹을 원격 제어함으로써 최적의 빛량을 자동조절하는 기능도 추가됐다.

세계 최초 퀵 시프트 바운스(Quick Shift Bounce) 시스템이 제공하는 탁월한 융통성

소니 ‘HVL-F58AM’의 ‘퀵 시프트 바운스(Quick Shift Bounce)’ 시스템은 폭넓은 촬영각도를 통해 기존 아래 10°에서 위 150°까지의 조작은 물론, 한 번의 조작으로 플래시를 좌우로도 180°씩 조정할 수 있다.

세계 최초로 플래시에 적용되는 ‘퀵 시프트 바운스’ 방식을 통해 세로촬영시에도 가로촬영과 거의 같은 빛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의 플래시 제품을 사용할 경우 세로촬영시 빛이 전달되는 폭이 변경되는 반면, ‘HVL-F58AM’을 사용하면 촬영 방향과 상관 없이 빛의 전달 폭이 유지되기 때문이다. 동영상 전문 사이트인 ‘유튜브(YouTube)’에 업로드된 동영상 ‘Sony New Flash HVL-58AM Simulation (알파700클럽 운영진 크로이츠 제작)’을 참고하면 ‘HVL-F58AM’의 퀵 시프트 바운스 기능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다 (http://kr.youtube.com/watch?v=aZ4y61ur8vQ).

최대 가이드 넘버 58로 향상된 성능과 더불어 확장된 LCD창으로 더욱 편리해진 사용

‘HVL-F58AM’은 105mm와 ISO 100에서 최대 가이드 넘버 58을 제공해 더욱 밝고 강력한 조명 성능을 제공한다. 재충전 속도 또한 향상돼 기존의 HVL-F56AM에 비해 충전시간이 55% 단축된 5초 만에 재충전 완료가 가능하다.  또한 이전 제품 HVL-F56AM 에 비해 13% 커진 LCD창은 세로촬영시에도 카메라 본체와 함께 회전하기 때문에 언제 어디서나 플래시의 상태를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다.

무선 비율발광 모드 채용으로 플래시의 무선 원격 제어 가능

이번 플래시 신제품은 무선 비율발광 모드를 채용해 플래시의 무선 원격 제어가 가능하다. 최적의 빛 조절을 위해 ‘HVL-F58AM’을 컨트롤러로 이용, 최대 3개의 플래시 그룹까지 원격으로 발광비율을 조절한다. 이를 통해 보다 쉽고 다양하게 빛의 각도를 조절할 수 있다.

최적의 DSLR 촬영을 위한 화이트밸런스 연동기능과 오토 줌 컨트롤

‘HVL-F58AM’은 플래시에 수집된 피사체의 색온도 정보가 카메라 본체로 전달돼 화이트밸런스 기능이 서로 연동되는 특징도 포함된다. 또한 알파 본체 이미지 센서를 자동으로 인식해 최적화된 발광량을 보여주는 ‘오토 줌 컨트롤(Auto Zoom Control)’ 기능도 추가됐다.

소니 코리아 알파 제품 매니저 배지훈 대리는 “이번에 선보이는 알파 플래시 제품은 세계 최초로 좌우 180도까지 자유자재로 회전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능을 선보였다”며 “이를 통해 ‘그 누구의 사진과도 똑같지 않은’, 창의적이고 자유로운 사진 촬영이 알파에서만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이번 신제품 플래시는 보다 자세한 정보는 알파 공식웹사이트 및 소니 스타일 홈페이지(http://alpha.sony.co.kr 또는 http://www.sonystyle.co.kr)를 참고하면 된다.

이번에 출시되는 알파 플래시 신제품 ‘HVL-F58AM’는 49만8천원이며 8월 18일부터 24일까지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예약판매 기간동안 15분 급속 충전기 및 플래쉬용 외부 배터리팩과 함께 구성된 특별 패키지가 제공되며, 구매고객에게는 자연방전을 획기적으로 줄인 소니의 사이클에너지 블루 충전지(NH-AA-B2K)가 사은품으로 증정된다.

예약판매가 끝나는 8월 24일부터는 전화구매 및 소니 스타일 온라인 쇼핑몰(www.sonystyle.co.kr), 소니 직영점인 소니 스타일 코엑스, 압구정, 명동점, 부산점, 분당점, 주요 백화점, 할인점, 양판점 및 전국 소니 공식 대리점, 직영점 그리고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공식 발매된다.


뉴스출처: 소니코리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니콘(Nikon) 사가 새로 향상된 기능을 탑재한 외장용-TTL 플래시 기기인  ‘니콘 스피트라이트(Nikon Speedlight) SB-900 ’모델을 발표했다. 이 제품은 앞서 폭발적인 반향을 일으켰던 니콘 모델을 뒤잇는 고성능 스피드라이트 후속제품이다.



새로 선보인 SB-900 모델은 한층 강력해진 48/157.5 (ISO 200, 조사각)의 노출계수를 제공하고, 창의적인 플래시 기능으로 무장했다. 기존 SB-800의 24-105mm에서 한층 확장된 17-200 mm를 커버하는 폭넓은 자동 줌 기능을 갖추었으며 표준, 중앙부 중점, 균일로 이뤄진 세 가지의 배광모드를 지원한다. 또한 니콘 FX 및 DX 포맷을 자동 식별해 최적의 배광을 선택해주며 새로이 온도과열 감지기능을 탑재해 연속발광에 따른 열화현상을 방지해준다.



무엇보다 이 제품은 세계 최초로 디지털 카메라를 경유한 펌웨어 업그레이드 기능을 제공, 사용자로 하여금 최상의 성능으로 다양한 촬영 환경에 도전할 수 있도록 보조해주는 강력한 조명시스템이라 할 수 있다.



출처 http://www.nikon.com/about/news/2008/0701_sb900_02.htm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