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가 사랑한 제품”
LG전자, 세계최저수준 절전LCD모니터 유럽출시

■ 29일, 독일 베를린 ‘IFA 2008’ 서 주목
■ 기존 대비 최대 50% 절전 (19인치 20W / 22인치 22W / 슬립모드 0.3W)
■ IFA 2008 7대 트렌드중 하나인 친환경/절전 분야 공략 제품
■ DDM마케팅팀장 이우경 상무, “올해 IFA의 트렌드중 하나인 친환경?절전 기능을 대폭 강화한 제품으로  스칼렛 초절전 LCD TV와 함께 친환경 기업 LG 이미지를 이끌어 갈 대표 제품”

사용자 삽입 이미지

LG전자가 세계 최고수준의 절전기능을 갖춘 친환경 LCD모니터 제품으로 
유럽 시장을 공략한다. 

이 LCD 모니터 (모델명: W52TE, 19인치/22인치)는 일반모드에서 동급기존 모니터 대비 최대50%까지 
소비전력을 줄이는 획기적인 절전 제품이다. 

9월부터 영국을 시작으로 유럽 주요국가에 출시될 이 제품은 IFA 2008에서 친환경 저전력 제품으로 
방문객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제품은 세계 최저수준의 전력소비제품이면서도 스마트한 기능과 스타일리시 디자인 및 고급 사양을 갖춘 제품이다. 
2008 IF Design Award를 수상했고 250칸델라(cd) 밝기, 10000 대 1 명암비, 2ms의 초고속 응답속도를 구현한다. 

또한, 펀키(Fun Key)를 사용하면 화면을 일반화면(4:3)과 와이드 화면
(16:10) 으로 손쉽게 전환할 수 있어 영화와 같은 와이드 영상을 즐길 때와 게임과 같은 4:3 포맷의 
컨텐츠를 즐길 때 화면왜곡이 없다. 

화면크기를 쉽게 조정하는 이지 줌잉(ez Zooming), 4가지 사진 모드로 전환가능한 포토 이펙트(Photo Effect), 
신나는 버튼 효과음 기능 등을 적용, 모니터를 재미있게 사용할 수 있게 했다. 

한편, IFA 주최측은 IFA기간 동안 ‘2008년 IFA 7대 트렌드’를 제시했으며 가전제품에서 『친환경/절전』 
분야를 향후 유럽시장의 대세로 분석한 바 있다 . 

이 LCD모니터는 기존대비 최대 70%까지 전력소비를 줄여주는 ‘아이큐 그린’ 기능이 적용된 스칼렛 LCD TV와 함께 
대표 친환경 절전 제품으로 IFA기간 중에 소개되었다. 

아이큐 그린 기능은 주변환경을 4,100여 단계로 자동 감지하여 밝기 등을 조절함으로써 시청자의 눈을 편안하게 해주고 
전력소비를 최대 65%까지 줄여주는 기능이다.
 

LCD 디지털 현미경 선보여!

▣디카/비디오 2008.01.07 17:55 Posted by 비회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셀레스트론(Celestron) 사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인 'CES2008'에서 자사의 새로운 LCD 디지털 현미경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제품의 상부 전면에는 3.5인치의  LCD가 장착되어 있으며 2백만 화소의 디지털 카메라 및 현미경과 연결되어 있다. 이 현미경으로 최대 40x까지 확대해 관찰할 수 있다. 또한 128MB의 메모리가 내장되어 있어 관찰한 접사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으며 SD 카드로 메모리를 확장할 수도 있다.


제품 가격에 대한 정보는 아직 밝혀진 바 없지만 2월경에는 시판될 것으로 전망된다.


출처 Engadget



TAG lcd, 현미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울트라 슬림 TV용 LCD, 사용자 편의성 높인 IT용 LCD, 퍼블릭 디스플레이 하이라이트
2008년 화두는 '친환경ㆍ슬림ㆍ동영상 응답속도 향상'
Bellagio Hetel 특별 전시장에서 핵심고객 강화를 위한 적극적인 IPS 마케팅 실시

LG.Philips LCD(대표이사 권영수, 權暎壽)가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08'에 친환경ㆍ사용자 중심의 TFT-LCD 제품을 대거 출품하며, 디스플레이 업계 선도주자로서 앞선 기술력을 선보인다.

LG.Philips LCD는 미국 라스베가스 컨벤션센터(LVCC)에 독자적인 부스를 마련하고 '퍼블릭 디스플레이' '울트라 슬림'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그린 테크놀로지' 'IT Tech' 등 9가지 Zone을 중심으로 첨단 TFT-LCD 제품들을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에서 LG.Philips LCD는 녹색 경쟁에 앞장서 저 소비전력과 고해상도 구현이 가능한 친환경 제품을 대거 전시하고, 세계 최대 52인치 멀티 터치 스크린 그리고 두께19.8mm 및 베젤 두께 14mm를 실현한 47인치 울트라 슬림 TV용 LCD를 처음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Bellagio Hetel 특별 전시장에서 시야각, 동영상 응답속도(MPRT), 저 소비전력 그리고 120Hz 구현에 더욱 유리한 IPS 기술의 장점을 소개하는 바이어와의 미팅을 실시, 적극적인 IPS 마케팅에 나선다.

LG.Philip LCD CTO 정인재 부사장은 "디스플레이 업계간 경쟁이 급속도로 다변화 되고 있다. LG.Philips LCD는 올해 친환경ㆍ슬림ㆍ동영상 응답속도 향상에 주력해 사용자의 효용성과 편의성을 증진하는 디스플레이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올해 LG.Philips LCD는 '퍼블릭 디스플레이'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친환경 기술' 'IT Tech' 등 4가지 Zone에 하이라이트한다.

퍼블릭 디스플레이

LG.Philips LCD는 잔상 개선 및 태양빛 아래 시인성 개선을 통해 실내는 물론 실외용으로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는 퍼블릭 디스플레이를 선보인다.

- 세계 최대 52인치 멀티 터치 스크린
- 세계 최대, 최고 해상도 47인치 트리플 뷰
- 42인치 야외용 미반사 LCD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LG.Philips LCD는 4인치부터 14.3인치까지 다양한 사이즈의 흑백, 컬러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제품을 전시한다.

- 세계 최고 해상도(WXGA) 14.3인치 컬러 전자종이
- 올해 양산 예정인 12인치 흑백 전자종이
- 4인치 플렉시블 AM OLED

친환경 디스플레이

LG.Philips LCD는 업계 최초로 RoHS 및 HSPM 인증을 보유하고 있으며, 특히 소비 전력을 줄이기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해왔다. 올해에는 저 소비전력과 고해상도 구현이 가능한 첨단 친환경 제품을 대거 선보인다.

- 백라이트 디밍 컨트롤(backlight dimming control)을 적용, 전력 소모를 35% 줄인 42인치 Full HD TV용 LCD 패널
- LPiS 기술(LCD Picture Improvement Solution)을 적용, 저 소비전력 및 고해상도 구현이 가능한 42인치 Full HD TV용 LCD 패널
- 세계 최소 로직(회로구동용) 파워를 실현한 13.3인치 Wide XGA 노트북용 LCD 패널
- Spotlight이 가능한 백라이트 기술로 소비전력 절감, 휴대성을 높인 15.4인치 노트북용 LCD 패널

IT용 디스플레이

LG.Philips LCD는 사용자 편의성을 향상시킨 노트북 및 데스크탑 모니터용 LCD 신제품을 선보인다.

- 3D 디스플레이로 변경이 자유로운 17인치 Switchable Lens Type 3D Display
· 지문이나 펜자국이 남지 않도록 APP(Anti-Polution Polarizer) 기술을 적용한 22인치, 15.4인치 Wide LCD용 패널
- 개인 정보 노출을 방지하도록 Viewing Angle Image Control을 가능케한 14.1인치 Wide LCD용 패널

<사진설명>
1. 84인치 멀티 비전 멀티 터치
42인치 패널을 가로 2열, 세로 2열로 합친 하나의 거대한 84인치 멀티비전.
이 제품의 테두리는 기존 대비 약 40% 줄어든 15mm에 불과해 초대형 화면으로 전혀 손색이 없고, 멀티 터치 인식이 가능해 향후 다양한 활용이 예상된다.

2. 52인치 멀티 터치 스크린
LG.Philips LCD의 52인치 멀티 터치 스크린은 적외선 이미지 센서를 통해 세가지 움직임까지 인식이 가능,
사용자가 양손을 동시에 사용해 화면에 뜬 정보나 이미지를 마음대로 움직이거나 화면 위에 직접 글씨를 쓸 수 있다.

3. 14.3인치 컬러 플렉서블 전자종이
세계 최고 해상도 WXGA(1280 X 800)를 실현하며, 1,670만 가지의 색상 표현이 가능해 향후 두꺼운 백과사전이나 교과서를 대체할 수 있는 E-book으로의 활용이 기대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만의 인더스트리얼 테크놀로지 리서치 인스티튜트(ITRI)가 10.4인치 콜레스테릭 LCD (Ch-LCD)와 LED 백라이팅 유닛(BLU) 등 휘어지는 디스플레이 기술을 처음으로 선보였다.


ITRI에 따르면, 이 휘어지는 10.4인치 컬러 디스플레이에는 유리 기판 대신 두 개의 플라스틱 기판이 들어갔으며, 두께는 10mm보다 얇다. 구조 디자인이 간단할 뿐 아니라 기존의 컬러 Ch-LCD 디스플레이에 비해 두께가 50%나 얇고 가볍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 유연한 10.4인치 디스플레이의 NTSC 컬러 범위(color gamut)는 57%이다.


이와 함께 ITRI는 휘어지는 LED BLU도 선보였는데, 여기에는 구부러지는 7인치 컬러 액티브 매트릭스(AM) LCD 디스플레이가 사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플라스틱 기판을 기본으로 하여 롤 투 롤(roll-to-roll) 제조공정으로 만들어진 휘어지는 단색 Ch-LCD 디스플레이도 공개되었다. 이 디스플레이의 넓이는 3.5인치이고 길이는 원하는 사이즈대로 생산 가능하다. ITRI는 이 제품이 대형 디스플레이에 적합하다고 밝혔다. 


출처 Digitimes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판도라TV와 비티씨정보통신, 전략적 제휴 체결하고 LCD 모니터 출시키로
비티씨정보통신, 향후 판도라TV 사용자에 특화된 모델도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

판도라TV를 브랜드로 하는 고품질 LCD 모니터가 출시된다.

국내 대표 UCC 포털사이트인 판도라TV(대표 김경익 www.pandora.tv)는 대표적인 국내 디스플레이 업체인 비티씨정보통신(대표 김성기 www.btc.co.kr)과 양사 간 공동마케팅을 골자로 하는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향후 '판도라TV' 브랜드의 LCD 모니터를 출시하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판도라TV LCD 모니터'는 HD급 엔터테인먼트를 위한 프리미엄급 24인치 모니터로 1920X1200의 해상도에 400cd의 밝기, 800:1의 명암비를 가진 고품질의 인체공학적 피봇 스탠드 제품이다.

이날 제휴식에는 판도라TV 김경익 사장과 비티씨정보통신 김성기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으며, 양사는 이를 시작으로 '판도라TV' LCD 모니터에 대한 개발 및 유통과 판매는 비티씨정보통신이, 그리고 제품의 홍보와 마케팅은 판도라TV 측에서 담당하기로 했다.

또한 제품 홍보를 위해 판도라TV는 자사의 오픈 스튜디오인 '판도라TV UCC존'에 제품을 전시하는 한편 사이트 내에서 iCF를 통한 광고와 공동 이벤트, 그리고 UCC 스타를 활용한 제품 광고 및 사이트 내 공동구매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김성기 비티씨정보통신 사장은 "많은 회원을 가진 판도라TV와의 제휴로 인해 양사가 서로 시너지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동영상 시청이나 웹 카메라를 많이 사용하는 판도라TV 사용자의 특성을 반영한 차별화된 상품도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경익 판도라TV 사장은 "판도라TV LCD 모니터 출시를 시작으로 판도라TV 브랜드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이 나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이번 계약을 기반으로 판도라TV와 비티씨정보통신이 향후 상호 윈윈(Win-Win)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