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근에 전자기기가 고기능화 되면서 기기의 조작이 점점 복잡해지고 있다. 그러다보니 사용자의 편의성을 고려한 음성 인터페이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일본의 통신 전자기기 종합회사인 NEC(니혼전기주식회사)에서 음성에 의한 인간과의 상호작용이 뛰어난 대화형 로봇 파페로(PaPeRo)를 휴먼 머신 인터페이스(human machine interface;HMI)로 이용하는 시연을 했다.


7월 23-25일까지 일본에서 열린  자동화기술 전시회(AT International 2008)에서 차량 내비게이션에 목적지를 직접 입력하지 않고, 목적지와 외출 목적 등을 파페로에게 말하고, 필요한 정보를 받아보는 시연이었다.


예를 들면 파페로에게 요코하마로 데이트하러 갈 거라고 말하면, 파페로는 사용자의 음성을 인식하고 무선 랜으로 서버에 접속해 요코하마에 대한 정보를 올려준다. 이때 서버는 로봇과 사용자간의 이전 대화내용과 로봇에게 제공했던 지식 정보 그리고 계절과 시간 등을 모두 고려해 사용자에게 제공할 정보를 골라낸다. 이렇게 해서 요코하마까지 가는 최적의 코스를 산출해 그 결과를 차량 내비게이션으로 전송해 스크린에 표시한다.


NEC는 사용자의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음성인식기능과 카메라를 장착한 파페로를 HMI로 이용했다고 말했다. 파페로를 이용하면 차량 내비게이션에 정보를 입력하기 위해 사용하는 터치패널 등의 기기들을 사용하지 않아도 된다.


이제는 목적지를 내비게이션에 일일이 입력하는 번거로운 일은 하지 않아도 된다. 차에 타서 파페로에게 목적지가 어디인지만 말하면 알아서 척척 모든 필요한 정보를 알려준다.


출처 http://www.nec.co.jp/robot/cgpapero/index.htm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