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근 일본 로봇애견 시장동향에서 최신 필수품 기기는 드림칙(Dreamchick)이다. 세가토이즈(Segatoys) 사가 제조한 이 제품은 아담하고 귀여운 살아있는 듯한 로봇 병아리로 더 이상 못생긴 닭으로 자라지 않으며 온 집안을 배설물로 더럽히지도 않는다.


드림칙에는 센서가 장착되어 있어 잡거나 어루만지면 이를 감지해 날개  짓을 하거나 짹짹 지저귀며 반응한다. 이 점이 바로 일본 로봇 장난감이 가진 현저한 특징이며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요인이다.

쌍방향성으로 애견 소유자들은 장난감이 아닌 또다른 생명체를 다루는 듯한 느낌을 전해 받을 수 있다. 한편 이러한 특징은 로봇 아기물범 ‘파로(Paro)’처럼 효과적인 치료 애견 장난감을 개발하는데 이용되어 왔다.

 출처 Trendhunter



[기타제품] - 소형 항공기 로봇으로 소포 배달
[기타제품] - 무선으로 작동하는 레이저 컴뱃 카, 인공지능에 맞붙는다!
[컴퓨터/노트북] - 노키아 N800 인터넷 태블릿, 로봇 강아지로 재탄생!
[기타제품] - 와우위(WowWee)의 로봇 뱀, 로보보아(Roboboa)

댓글을 달아 주세요